Work

Whan | 2004 | 13min 40sec

2D/3D Animation | 35mm | Color

Synopsis

한 동물원 우리 안의 호랑이는 매일 자신을 둘러싸고 

호기심 있게 관찰하는 사람들의 반응에 익숙하다. 

그러던 어느 날 호랑이는 우연한 사건을 계기로 우리를 나와 거리를 돌아다니게 된다.

고함치며 도망가는 사람들… 

모두들 호랑이를 보자마자 숨고 비명 지르고 피해버린다. 

이를 이상하게 생각하며 거리를 방황하던 호랑이는 바람에 섞인 달콤한 냄새를 

발견하고 입맛을 다신다.


A contented tiger lovingly reared in captivity escapes from the zoo, 

discovering an outside world that somehow seems familiar? But in fact isn’t.

This is a visually stunning tale, symbolic on many levels, about the devices

people use to arbitrarily define situations or individuals.




Statement

장소에 따라 똑같은 호랑이를 바라보며 서로 다른 행동을 보이는 것은 

바로 호랑이를 에워싸고 있는 울타리 때문이다. 

이 자그만 경계가 우리의 사고와 행동을 다르게 만든다. 

우리가 호랑이를 바라보고 양면의 모습을 취하는 것처럼 

때로는 다른 사람, 다른 인종 또는 다른 생각에 대하여 이중의 모습을 취한다.


‘幻’(Whan) means illusion. 

In this story, there is a huge gap between the tiger and the people. 

The people are inconsistent to the tiger and act differently without the cage. 

What makes the people avoid the tiger and shoot her?

It is the cage. Through the existence of the cage, 

the tiger’s individual identity is erased.




Staff

Created by 마나몽(manamong)  

Sound : Ben Keller

Music:  Tatsu Aoki




Festival & Awards

2004 서울 애니메이션 센터 사전제작 지원작

2004 영화진흥위원회 독립단편 애니메이션 35mm 필름전환 지원작

2005 38th  WorldFest-Houston Remi Bronze Award

2005 38th  Humboldt International Film Festival Best Animated Film Award

2005 31st  Seattle International Film Festival

2005 11th  Los Angeles Film Festival

2005 3rd  ANIMA´05 – III Córdoba Animation Festival

2005 3rd  Kalamazoo Animation Festival International

2005 21st  International ShortFilmFestival Hamburg

2005 21st  Indie-AniFest 2005

2005 레스페스트 디지털영화제

2005 6th  Ojai Film Festival

2005 31th 서울독립영화제

2006 3rd Syracuse International Film and Video Festival

2006 3rd 서울환경영화제 단편부분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