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ork

Animating Earth | 2010 | 17min

Experimental Animation| Color | Sound

Synopsis

 

태 안의 자갈 해변에 돌 하나가 있다.이 돌은 다른 돌과 똑같아 보이지만 실은 오래 전 우주에서 온 외계생명체다.수 만 년 간 움직이지 않고 잠자고 있던 외계의 돌은 태안의 기름유출로 검은 기름을 뒤집어쓴다.잠에서 깬 외계의 돌은 몸을 굴리며 서해안을 따라 여행을 떠난다.

 

Here is one stone on the gravel beach, Taean.

 

This stone seems to be the same as other stones,
but it is alien form of life which came from outside Earth long time ago.

 

The alien stone, which had slept motionless for thousands of years,
was covered all over with black oil caused by oil spill by the crash of an oil tanker in Taean.

 

The alien stone is awakened and starts on a journey along the west coast.

 

Statement

 

태안기름유출 사건을 인간의 관점이 아닌 기름에 덮인 무생물 돌의 입장에서 애니메이션을 만들었다.지구도 하나의 생명체로 볼 수 있듯 우주적 관점에서 무엇이 생명체이고 아닌가는 인간의 사고를 초월한다.움직이지 않는 태안의 돌이 겪는 내적 트라우마를 4만5천 장의 사진들을 픽실레이션(Pixilation) 기법으로  영상화했다.
After Taean oil spill in South Korea, I made this animation from the stone’s point of view instead of human.From the cosmic view, the definition of a life form is beyond human thought
as the Earth can be regarded as a life form.

 

Inner trauma experienced by the unmoving stone in Taean was visualized
with 45,000 photos by the technique of pixilation.